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자전거 안전교육 헬맷 전달식 진행

기사승인 2018.07.24  19:24:53

공유
default_news_ad2

- 도로교통공단 13개 지부에 전달돼 초등학생 대상, 자전거 안전 교육에 사용 예정

김재완 도로교통공단 서울지역본부장(왼쪽)과 이주행 미쉐린코리아 사장(오른쪽)이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에서 전달식 진행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18년 07월 23일 --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지역본부장 김재완)는 23일 미쉐린코리아(사장 이주행)와 어린이 안전 헬멧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AS) 자료에서 최근 5년간 발생한 12세 이하 어린이 자전거 교통사고 부상자는 7157명으로 12세 이하 어린이 전체 교통사고 부상자의 약 10%를 차지했다. 

이번에 전달된 안전 헬멧은 도로교통공단의 전국 13개 지부에 배포되어 전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자전거 안전 교육에 이용될 예정이다. 

도로교통공단의 초등학생 자전거 교육은 안전한 자전거 타기 이론 및 체험교육을 체계적으로 실시함으로써 교통안전의 중요성에 대해서 인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어릴 때부터 습관화된 안전의식으로 안전한 자전거 문화를 구축하여 교통사고 감소와 선진 교통문화 조성을 위한 교육이다. 도로교통공단은 이번 미쉐린코리아의 지원을 통해 노후화된 헬멧을 교체하고 아이들에게 한층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김재완 지역본부장은 “어린이 자전거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 헬멧을 미쉐린코리아에서 지원을 받게 되었다”며 “전국 어린이 자전거 안전교육을 활성화하여 도로 위에서 발생하는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한 교통문화 의식을 높이는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2016년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이래,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와 미쉐린코리아는 어린이 안전 체험관 교육 콘텐츠 공유, 투명우산 나눔, 교통안전 캠페인 등 어린이 안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 왔다.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개요 

도로교통공단은 교통사고로부터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교통안전 교육, 사고조사, 안전기술지원, 교통방송, 운전면허관리, 연구개발을 주요사업으로 추진하는 공공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www.koroad.or.kr

 

지속가능저널 sustainability@sjournal.kr

<저작권자 © 지속가능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